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oungjin Park

코리아엑스퍼트, 금융권 빅데이터 분석영역에서 두각

최종 수정일: 2023년 6월 20일

[디지털데일리]에 기사가 올라왔습니다. 지금 확인해보세요!



[디지털데일리 이상일기자] 코리아엑스퍼트(대표 유인지)가 금융사들의 인공지능 기반 차별적인 경쟁력 확보를 위한 협력자로서 선전하고 있다. 코리아엑스퍼트는 인공지능 시스템의 시초가 되는 전문가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도입한 이후, 머신러닝, 텍스트마이닝, AutoML, MLOps 등 AI분야를 일관되게 추구해온 정통 AI 전문기업이다.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데이터 분석을 넘어 업무를 이해하고 인사이트를 도출할 수 있는 기술·컨설팅 역량을 무장하고 국내 유수의 기업들을 고객사로 확보하며 AI/빅데이터 분야에서 눈에 띄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국내 금융 산업에 인공지능(AI)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디지털 금융플랫폼이 부상하면서 디지털 생태계 안에서 전통적 금융 서비스의 혁신이 요구되고 있으며, 금융회사들은 차별적인 경쟁력 확보를 위해 인공지능 도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신용정보원의 '금융 AI 시장 전망과 활용 현황'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금융 분야 AI 시장 규모는 2026년까지 3조1600억원 규모로 확대될 전망으로, 금융시장에서 AI의 역할은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으며 무궁무진한 가능성에 대한 기대가 높다. 코리아엑스퍼트는 이러한 시장의 요구에 부응해 최근 은행권에서 초개인화’된 자산진단 및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기 위해 머신러닝 알고리즘 (XGBoost, Catboost, LightGBM 등)을 사용하여 주가지수 수익률 예측모델 등을 개발했고, 손해보험사에서는 보험사기방지(Fraud Detection System)에서 AI 기반의 보험사기 위험도 스코어 산출, 보험사기 혐의자 관계도 분석으로 보험사기 고위험군의 사전탐지 강화 및 보험사기 분석력 개선을 목표로 사업수행을 하고 있다. 또한, 여러 공공기관의 정형·비정형 데이터 분석을 통해 AI머신러닝을 활용한 사기혐의, 부정징후 탐지 시스템을 구축한 경험이 있다. 이 외에도, 빅데이터 R&D 프로젝트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금융 합성 데이터 알고리즘 개발 연구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코리아엑스퍼트의 데이터 사이언스 부문 리더는 “빅데이터 분석 프로젝트 수행을 위해서는 분석 능력뿐 아니라 업무이해를 바탕으로 하는 컨설팅 능력도 중요” 하다고 강조하며, “코리아엑스퍼트는 초기데이터 확보 컨설팅 및 분석, 예측모델 개발,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텍스트 마이닝 분석, 시각화 등의 다양한 분야의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금융권의 빅데이터&AI 사업의 확실하고 든든한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일 기자 2401@ddaily.co.kr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