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ei

[Rule Tech Thema] BRE와 Operational BI

Operational BI는 실질적인 비즈니스 인텔리전스를 제공하는 기술

BRE기술이 Operational BI의 핵심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Business Intelligence)는 최근 중요한 화두의 하나다. 비즈니스와 인텔리전스가 결합된 이 용어는 매우 포괄적 의미를 지니고 있으며, 이에 따라 이를 접근하는 방향도 매우 포괄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를 접근하는 가장 보편적인 방식으로 대부분의 기업들은 DB에 기초한, 즉 DW, OLAP, ETL의 연장선상에서 기업의 신속한 의사결정과 이의 분석을 위한 환경을 구축하고 있으며, 이를 BI로 인식하고 있다. 이러한 BI는 일반적으로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즉, 주어진 정보(Information)을 분석하고 이를 기초로 기업의 전략을 수립하는 데에 기여한다. 따라서, BI는 정보와 전략의 중간 연결고리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다. 그러나, 백 마디의 말보다 중요한 것이 실행이다. 아무리 훌륭한 전략이 수립되어도, 이것이 실행으로 옮겨지지 않는다면 그것은 헛된 투자가 될 것이다. 이러한 측면에서 BI를 통하여 수립된 전략을 어떻게 실행으로 옮길 것인가 하는 과제가 주어지게 된다.

진정한 BI는 주어진 정보에서 전략을 수립하고 이를 실행하는 과정까지를 완수하여야 그 책무를 다 하였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과정을 전략수립 단계와 전략실행 단계로 나누어 생각하면, 이를 Analytic BI와 Operation BI로 구분할 수 있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대부분의 BI 프로젝트는 이중에서 Analytic BI, 즉 분석 BI에 해당된다. 여기서는 기존의 Analytic BI의 연장선 상에서 Operational BI의 모습에 대하여 간단히 살펴보고자 한다.

Operational BI

최근 Operational BI란 용어가 종종 등장한다. 이는 기존의 BI가 분석을 중심으로 진행되어, 다양한 Query와 보고서를 통하여 업무 담당자와 의사결정권자에게 효율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나, 이를 실제 현장에서 이뤄지고 있는 실무로 연결시키는 데에 있어서 발생되는 공백을 최고화하여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공백을 최소화 하기 위하여 기존의 BI, 즉 Analytic BI에서 도출된 전략을 실제 현장으로 연결시켜주는 BI기술이 논의되게 되었으며, 이를 Operational BI, 혹은 Decision-Centric BI라고 부르고 있다.

Operational BI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분석 중심의 BI의 한계를 넘어 실질적인 비즈니스 인텔리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기술이다. 보다 나은 경영과 목표달성을 위한 전략의 수립을 위한 기존의 Analytic BI와 함께 수립된 전략을 실천하는 Operational BI를 함께 구현할 때, 진정한 BI의 구현이 가능한 것이며, Analytic BI와 Operational BI는 전략수립을 위한 전처리 단계로서의 BI와 전략실행을 위한 후처리 단계로서의 BI로 생각해야 할 것이다.

Operation BI = EDM (Enterprise Decision Management)

EDM은 Operational BI를 보다 구체화한 개념으로써, 미국 페어아이작사에서 사용하고 있는 용어이기도 하다. Enterprise Decision Management의 약자인 EDM은 그 의미 그대로 “기업 의사결정 관리”를 의미한다. 여기서의 관리는 Analytic BI에서 이야기하는 인간에 의한 전략수립 및 의사결정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자동화된 의사결정을 의미한다. 즉, 수립된 전략을 기반으로 의사결정을 수행하는 작업을 자동화하는 것을 의미하며, 이는 곧 Operational BI를 의미한다.

실행을 주 목적으로 하는 EDM은 Analytic BI를 통하여 도출된 전략을 현장에서 실행하도록 한다. 이를 위하여, 전략을 시스템에 효율적으로 전달할 수 있어야 한다. 여기서 BRE(Business Rule Engine)의 기술을 필요로 한다. BRE는 전략을 쉽게 표현할 수 있도록 지원함은 물론, 이를 실행시스템과 연동시킴으로써, 실시간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BRE의 편리한 유지보수 능력은 변화하는 기업환경에서 수시로 발생되는 전략의 수정 및 변경을 실시간으로 실행시스템에 반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따라서, EDM에서 가장 중요한 핵심은 BRE라고 할 수 있다.

EDM을 구축하기 위하여 사용되는 예측모형이나 최적화 알고리즘들도, 대부분 Business Rule로 표현될 수 있다. 따라서, 모형을 개발하거나, 최적화 알고리즘을 고안하는 것은 별개의 개발업무가 될 수 있으나, 실질적으로 시스템화 하는 과정에서 이들은 BRE의 영역으로 포함된다.

EDM은 전략과 모형, 그리고 이를 구체적으로 실행시켜주는 Business Rule로 구성되어 구현되는데, 실질적으로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는 것은 Business Rule이며, 모형과 전략설계는 현실세계에서 결정된 전략을 계량화하여 주는 보조적 역할을 수행한다. BRE는 수립된 전략과 전술을 실행으로 옮기는 수단인 동시에, 실행과정에서 직접 의사결정을 수행하는 핵심이다. 따라서, EDM, 즉 Operational BI의 구현은 BRE의 활용여부 및 이의 성공적 적용이 그 성패를 좌우한다고 할 것이다.


Analytic BI와 EDM, BRE는 상호 밀접한 연관성을 지닌 기술

BI의 활성화는 급변하는 사업환경에서 기업이 선택하여야 하는 필연적 선택이다. 그러나, 분석과 전략보다 중요한 것이 실천, 즉 실행이다. Operational BI는 현재 진행되고 있는 BI를 실행단계로 확대하기 위한 방안으로써, 실시간 기업(RTE)의 구현을 위한 필수요소이기도 하다.

EDM은 이러한 Operational BI를 구현하기 위한 실질적 방안으로써, 이미 사용되고 있어 검증된 기술을 기반으로 BI의 확장을 지원한다. 현상의 파악과 이를 통한 구체적 전략과 전술의 수립, 수립된 전략 및 전술의 실천을 하나의 프로세스로 연결함으로써, 기업은 보다 신속한 업무처리 및 변화에 대한 대응이 가능하게 되며, 이는 궁극적으로 기업들이 추구하고 있는 경쟁우위의 확보에 기여하게 된다.

BRE는 이러한 EDM을 기동시키는 필수요소로서, BRE가 제공하는 전략과 전술의 표현능력은 EDM에 적합할 뿐만 아니라, 널리 알려진 유지보수 효율성을 바탕으로 한, 전략과 전술의 신속한 변경은 변화하는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최선의 선택인 동시에, 실시간 업무처리를 위한 시스템적 요구를 충족시키는 기술이다.

이러한 관점에서 살펴보면, Analytic BI와 EDM, 그리고 BRE는 서로 독립된 영역의 기술이 아닌 상호 밀접한 연관성을 지닌 기술임을 알 수 있으며, 기존 Analytic BI 시스템의 한계를 극복하여 기업에 보다 높은 업무향상을 제공하는 기술이라고 할 것이다. 따라서, 많은 예산과 노력을 들여 개발하는 Analytic BI를 보다 실질적인 시스템으로 활용하기 위하여, Operational BI, 즉 EDM에 대한 보다 적극적 검토가 필요할 것이다.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길 21 선유도코오롱디지털타워 1207호 
대표이사 : 박규호 | Tel. 02-2062-5555 | fax : 02-782-5203 
Copyright ⓒ Korea Expert Inc.  All rights reserved

KoreaExpert_심벌.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