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ei

[CIOCISO] 전사차원에서 사기방지 이뤄야 성공한다

[전사차원에서 사기방지 이뤄야 성공한다]

“큰 규모의 기업이라면 기존의 인터넷 뱅킹이나 모바일 측면에서의 사기방지보다는 전사적 차원에서 사기방지 시스템이 구축돼야 안정적인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습니다”

코리아엑스퍼트의 박규호 대표는 현재 금융사를 중심으로 사기방지시스템(FDS)을 구축중이거나 검토 중에 있지만 지엽적인 측면으로 그치는 경우가 있어 보다 전사적 차원의 방지책이 아쉽다고 전했다. 박규호 대표는 “올 초에 벌어진 카드사 개인정보 유출사건 이후 많은 금융기업들이 망분리를 비롯해 네트워크단에서 다양한 보안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지만, 보안 위협을 방지하는데 있어서 가장 어려운 것이 내부 소행자를 찾아내는 것”이라고 말했다.

무조건 차단을 위한 장치를 구축한다고 해서 능사는 아니라는 것. 또한 단순 보안관제 모니터링 시스템으로는 전반적인 보안 관리를 진행하는데 있어서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다. 업무를 처리하면서 직접적으로 정보를 다루는 사람의 행위 패턴을 분석이후 이상징후를 잡아내는 노력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추론 기반 지식처리로, 사기징후 잡아낸다. 박규호 대표는 “우리는 흥국생명과 흥국화재를 비롯해 다년간 보험사에 사기방지를 이룰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 바 있다”며 “사기검출 담당자의 경험과 지식, 노하우를 시스템화한 추론 기반의 지식처리 엔진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시스템은 코리아엑스퍼트의 다년간 경험과 노하우가 녹아있는 솔루션으로, 로그 데이터와 비교적 다양한 패턴을 보유하고 있어, 경험부족으로 패턴에 목말라있는 기업들에게 효율적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박 대표는 “사기방지를 효과적으로 이루기 위해서는 경험과 노하우를 얼마나 시스템에 녹이느냐가 관건”이라며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패턴외에 고객사의 패턴을 합쳐 이를 커스터마이징화한 솔루션”이라고 말했다. 그만큼 사기방지를 정교하게 이룰 수 있다는 지적이다.

박 대표는 자사의 솔루션이 금융외에도 제조 유통분야에 효율적으로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제조 및 유통사의 경우, 개인정보보다는 연구결과나 시제품에 대한 정보가 중요하다. 한 번에 유출되면 대책이 없다”고 말했다. 현재 코리아엑스퍼트의 내부정보유출방지 시스템은 현대전자를 비롯해 LG전자, SK이노베이션, GS칼텍스, LG화학, 아모레퍼시픽 등에 공급되는 등 솔루션으로서의 기능은 이미 시장에서 검증된 상태다.

현재 기업들이 단순한 모니터링 외에 내부 유출자를 색출해 내기위해 자사의 제품을 활용하고 있다는 것. 코리아엑스퍼트는 과거에 룰 엔진을 기반으로 특정 솔루션을 공급했지만, 현재는 사기 검출외에도 개인정보유출방지, 내부정보유출방지와 같은 기능들을 통합해 패키지화 했다. 현재 보험사에 90% 이상 공급될 정도로 입소문을 통해 많이 알려져 있다.

빅데이터 기반 예측분석 플랫폼 시장 연다. 박 대표는 “다양한 패턴으로 정교하게 잡아내기 때문에 색출율이 높을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이런 적중률이 높은 것은 코리아엑스퍼트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 기반의 지식처리 기술외에 빅데이터 기반 통계 모델 기법이 자리하고 있기 때문이다.

박규호 대표는 과거에 LG소프트웨어 인공지능팀을 맡으면서 쌓아온 노하우를 기반으로 지식처리기술을 상용화해 보험사 심사를 위한 크레딧 스코어링 시스템을 보급하면서 시장에서 인정받기 시작했다. 크레딧 스코어링 시스템은 기계학 정보와 거래패턴, 카드연체 정보, 신용도 정보를 파악해 단 몇 초만에 결과를 알수 있게 해 보험심사 과정과 시간을 대폭적으로 줄이는데 활용되어 왔다. 현재 국내 캐피탈사 90% 이상이 심사와 감사를 위해 활용하고 있다.

올해 85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는 코리아엑스퍼트는 최근 ‘케이팝(K-PAP)’이라는 새로운 예측분석 플랫폼을 준비 중이다. 이 플랫폼은 데이터마이닝과 시각화를 통해 필요한 정보를 정확하게 분석하게 해준다. 박규호 대표는 빅데이터 기반의 이 플랫폼이 예측 분석이 필요한 모든 영역에서 다양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14.12.18 l 방창완 편집국장 ㅣ bang@ciociso.com [기사원문 바로가기]

서울시 영등포구 양평로 22길 21 선유도코오롱디지털타워 1207호 
대표이사 : 박규호 | Tel. 02-2062-5555 | fax : 02-782-5203 
Copyright ⓒ Korea Expert Inc.  All rights reserved

KoreaExpert_심벌.p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