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Youngjin Park

코리아엑스퍼트, 신한카드/KCB와 데이터 사업 협력 통해 금융권 AI·빅데이터 시장 대응

코리아엑스퍼트(대표 유인지)는 국내 데이터사업을 선도하는 신한카드(대표 문동권)/KCB(대표 황종섭)와 금융권 AI·빅데이터 시장 대응을 위한 데이터 사업 협력관련 비밀보호협정(ND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각 사가 보유한 핵심 역량과 기술을 바탕으로, 코리아엑스퍼트는 금융데이터에 대한 활용 및 응용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고 신한카드/KCB는 금융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기업들에게 부가적인 가치를 제공하는 것을 목적으로 본 협약을 체결하였다.


코리아엑스퍼트는 인공지능 시스템의 시초가 되는 전문가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도입한 이후, 머신러닝, 텍스트마이닝, AutoML, MLOps 등 AI분야를 일관되게 추구해온 국내 유일의 정통 AI 전문기업이다.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데이터 분석을 넘어 업무를 이해하고 인사이트를 도출할 수 있는 기술·컨설팅 역량을 무장하고 국내 유수의 기업들을 고객사로 확보하며 AI/빅데이터 분야에서 눈에 띄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또한, 최근에는 은행권의 초개인화 서비스를 위해 머신러닝 알고리즘을 사용한 주가지수 수익률 예측모델 등을 개발했고, 금융 합성 데이터 알고리즘 개발 연구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금융데이터거래소 내 무료 데이터 등록 수 1위를 기록하는 등 국내 데이터 생태계 활성화에 힘을 쏟고 있으며, 다양한 데이터 상품 개발과 지원사업을 꾸준히 전개하고 있다. 자사의 빅데이터 기술을 활용해 사회 현안 해결과 비즈니스 혁신을 위한 제품과 서비스 개발 지원에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유인지 코리아엑스퍼트 대표는 “국내 데이터 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신한카드, 국내 대표 CB사인 KCB(코리아크레딧뷰로)와 각각 맺은 이번 NDA는 금융권 AI·빅데이터 시장 대응을 위한 의미가 크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기존 공개 데이터셋 활용에서 벗어나 실제 국내 카드 소비데이터를 활용하여 다양한 영역의 결합 및 합성데이터 생성 등 보다 입체적인 모형개발 연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omments


bottom of page